태그 : 친정엄마_생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성급하게 흐르는 시간_ 친정엄마 82세 생신.

시간은 공평한 것 같지만, 꼭 그렇지만도 않은 것 같다.나이가 들수록 성급하게 흐른다. 시간을 특히 부모라는 존재에게 가혹한 형벌을 가한다.부모 얼굴에 깊은 주름을 보태고 부모의 머리카락엔 흰 눈을 뿌리는 주범은 세월이다.- '언어의 온도' 본문 中인생에서 가장 빨리 시간의 속도를 눈으로 볼 수 있는 나이는 언제일까요. 저는 아기가 태어나 돌이 되는 ...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51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