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추리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공허한 십자가_히가시노 게이고.

각각의 사건에는 각각에 맞는 결말이 있어야 한다......그렇다. 그 말이 맞다. 자신은 지금까지 결말을 찾지 못해서 이렇게 괴로워하고 있는 게 아닌가.그렇다면 사형 이외에 어떤 결말이 있다는 것인가? 일부 사형 폐지론자가 말하는 종신형을도입하면 무엇이 어떻게 달라지는가? 사요코도 그런 식으로 물어보았다.그에 대한 히라이 대답은 "그것은 나도 잘 모릅니...

한여름의 방정식_히가시노 게이고.

자네는 환경 보호 전문가일지는 몰라도 과학에 관해서는 아마추어잖아.해저 자원 개발에 대해 어느 정도 알고 있지?양립시키고 싶다면 양쪽에 대해 동등한 수준의 지식과 경험을 갖춰야 해.한쪽을 중시하는 것으로 충분하다는 건 오만한 태도지. 상대의 일과 사고방식을 존중할 때에비로소 양립의 길도 열리는 거야. 본문 中나는 신간 도서 중 망설임없이 구입을...

용의자 X의 헌신_히가시노 게이고.

"이번 문제를 알리바이에 중점을 두고 생각하고 있어. 가장 수상쩍은 용의자가 알리바이를 내세우니까당연하다면 당연하겠지. 게다가 그 알리바이에서 잘하면 무너뜨릴 수 있을 것 같은 약점이 보여.어떤 실마리만 발견하면, 그것을 공략에 들어가는 것이 인간의 일반적인 감각이야.우리가 연구에 임할 때도 그래. 그런데 그 실마리라고 생각했던 것이 완전히 착각이라는 ...

움직이는 집의 살인. 우타노 쇼고.

범인을 잡고 사회적인 제재를 가하는 것은 무의미하다. 왜나하면 사건이 일어난시점에 모든 게 끝나기 때문이다. 범인을 잡은 시점에서 사건을 이전 상태로 돌이킬 수 없다는 게 그 증거다. 중요한 것은 사건을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고, 그것을 달성하지못해 사건이 일어났다면 범인 찾기는 단순한 게임이다.본문 中우타노 쇼고의 집의 살인 3부작 시리즈물의 마지막작품...

누런 개, 조르주 심농

전 결론을 내리지 않겠습니다. 단지 누가 용의자가 될 수 있는지를 따져 보지요.르포므레 씨와 장 세르비에르씨, 그리고 엠마는 제외됩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카페 안에 있었으니까요.그러면 남은 사람은 15분 전에 카페를 나간 닥터 미슈와 엄청난 발자국의 소유자인 부랑자입니다.그리고 한 사람 더 있죠. 우리가 X라고 부를 미지의 인물입니다...., 자, 제 ...

추리소설이 이 쯤은 돼야..머독 미스터리

"그 애가 죄를 범했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겠죠. 그렇게 아이를 배고 있었으니.하지만 난 아니에요. 내 관점에 볼 때, 누군가 그 애에게 억지로 강요했고 아편을 맞혔어요.그 사람들이 누구든간에 천벌을 맞을 거예요. 혹여 우리가 그 높으신 뜻을 다 헤아릴 순없지만 주님께서 직접 벌을 내리시는 게 적절치 않다고 생각하신다면,법이 대신 벌을 내려 주시길 바랄 ...

누군가 / 미야베 미유키

어린아이는 모든 어둠에서 괴물의 모습을 찾아낸다.그리고 천에 하나, 만에 하나는 그 어둠 속에 진짜 괴물이 숨어 있을 수가 있다.한번 진짜 괴물을 본 사토미는 모든 어둠에 숨어 있는 괴물이 실체가 있다고 믿는 것이 되고 말았다.본문 中.'이유없는 독'에 나오는 탐정(^^)의 최초 탄생작이라는 정보를 알자마자 여지없이 읽게 된 책이다.어느새 미야베 미유키...

화차(火車) / '미야베 미유키.

워낙 화제가 된 책이라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책장을 열었는데 니오키상 후보에 올랐던 명색이 무색하게 정말 재미있게 읽었다. 평소 추리소설을 많이 접해보지 않아서 감동이 컸던건지, 저자 '미야베 미유키'의 문체가 내 적성과맞았는지는 모르겠으나 읽고나서는 호감이 저절로 생긴다.표제 '화차(火車)'는 무엇을 뜻일까.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화차(火車)는 전쟁 ...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