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좀잘못해도벗은벗이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좀 잘못해도 벗은 벗이다.

몽골의 절대자 징키스칸(1162~1227)은 매사냥을 즐기고 항상 자신의 어깨에 앉아 있는 매를 친구로 생각하였다고 합니다.어느날 바위 위에서 흘러내리는 물을 받아 마시려고 하는데 매가 종재기를 엎질렀습니다.목말라 죽겠는데 물을 마실려고 하기만 하면 매가 계속 엎지르는 것이었습니다.일국의 칸(Khan,지배자)이며,부하들도 보고 있는데 물을 먹으려 하면 ...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