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일본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한여름의 방정식_히가시노 게이고.

자네는 환경 보호 전문가일지는 몰라도 과학에 관해서는 아마추어잖아.해저 자원 개발에 대해 어느 정도 알고 있지?양립시키고 싶다면 양쪽에 대해 동등한 수준의 지식과 경험을 갖춰야 해.한쪽을 중시하는 것으로 충분하다는 건 오만한 태도지. 상대의 일과 사고방식을 존중할 때에비로소 양립의 길도 열리는 거야. 본문 中나는 신간 도서 중 망설임없이 구입을...

히가시노 게이고 _몽환화夢幻花

소설 속 인물 관계도"내가 나팔꽃에 흥미를 가진 것은 아버지의 동생 즉 삼촌의 영향이야.삼촌이 다양한 변화 나팔꽃을 피우는 것을 곁에서 보다가 나도 흥미가 생겼지.하지만 삼촌은 어느 날 내게 말했어. 어떤 꽃을 피워도 좋지만 노란 나팔꽃만을 쫓지 마라.이유를 물었더니 그것은 몽환화夢幻花이기 때문이라고 했어."본문 中히가시노 게이고의 신작 '몽환화'는 십...

침묵의 거리에서_오쿠다 히데오.

"맞아. 거의 집단 폭력 수준이야. 어른이라면 눈을 돌리고 안 보면 그만이지만,그래도 아이들은 제 눈으로 확인하지 않고는 못 배기지. 혼자라는 선택지가 없어. 중학생이란 생물은 연못 속의 물고기 같은 존재라, 모두 같은 물을 마실 수밖에 없어."본문 中'오쿠다 히데오'씨의 신작 '침묵의 거리에서'는 첫 장을 덜치는 순간부터 2권의 마지막 장을 덮을때까지...

용의자 X의 헌신_히가시노 게이고.

"이번 문제를 알리바이에 중점을 두고 생각하고 있어. 가장 수상쩍은 용의자가 알리바이를 내세우니까당연하다면 당연하겠지. 게다가 그 알리바이에서 잘하면 무너뜨릴 수 있을 것 같은 약점이 보여.어떤 실마리만 발견하면, 그것을 공략에 들어가는 것이 인간의 일반적인 감각이야.우리가 연구에 임할 때도 그래. 그런데 그 실마리라고 생각했던 것이 완전히 착각이라는 ...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_무라카미 하루키.

쓰쿠루는 새로 마음을 연 친구에게 자신에 대해 온갖 것들을 정직하고 솔직하게 털어놓았다.그러나 나고야의 네 친구에 대해서만은 조심스럽게 감추었다. 간단히 입에 담을 수 있는이야기가 아니었기 때문이다. 그가 입은 마음의 상처는 그때까지 너무도 생생하고 심각한 것이었다.그렇다고 해도 그 연하의 친구와 함께 지내는 동안은 대체로 네 명의 일을 잊을 수 있었다...

야쿠자 총알이야기_쥰페이, 다시 생각해!(오쿠다 히데오)

사람은 죽이는 것보다 죽임을 당하는 것이 더 어렵다. 죽이는 것보다 죽임을 당하는 데 더 자격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죽임을 당하고 싶은데 죽임을 당하지 못한다면, 바라건데 죽이지 말기를.죽이지 않고 죽임을 당하지도 않는 것도 보통사람으로서는 보람 있음에 틀림없다.본문 中'오쿠다 히데오'의 신작 '쥰페이, 다시 생각해!'가 나오자마자 바로 장바구니에 담았...

슬픈 예감_요시모토 바나나

산을 등지고 파란색으로 가라앉은 호수에 투명한 물이 찰랑거리고 있었다.갑자기 발밑이 바위에서 사락거리는 하얀 모래로 바뀌면서 어두운 하늘에둥실 떠 있는 것처럼 보였다.경치가 확 트이면서, 쌓인 돌에만 지옥의 흔적이 남아 있었다."정말 극락처럼 아름답고 조용하네."본문 中'슬픈예감' 명제 자체에서 불길하고 가슴을 억누르는 듯한 심정을 대변하는 것 같다.나...

달이 멈춘 잡화점의 기적(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나미야 잡화점을 기억하시는 분들에게9월13일 오전 0시부터 새벽까지 나미야 잡화점의 상담 창구가 부활합니다.예전에 나미야 잡화점에 상담 편지를 보내고 답장을 받으셨던 분들에게 부탁드립니다.그답장은 당신의 인생에 어떤 영향을 끼쳤습니까? 도움이 되었을까요.아니면 아무 도움도 되지 못했을까요. 기탄없는 의견을 보내주시면 고맙겠습니다.그때처럼 가계 셔터의 우...

너의 방황은 당연한 거야. '칼라풀'

"철들면서부터 옆에 있었던, 굼뜨고, 못생기고, 머리 나쁘고, 약해 빠지고,병적으로 집에서만 활개치지 친구 하나 제대로 만들지 못하는, 그래서 일 년 내내내 뒤꽃무니만 따라다니던, 돌봐 줘야 하기 때문에 눈을 뗄 수 없었던, 14년 동안 도무지 눈을 뗄 수 없었던 동생이 어느 날 아침, 평소와 다를 바 없는아침에 갑자기 침대 위에서 거의 다 죽어가고 있...

사무라이 파티시에의 특별한 이야기.'촌마게 푸딩'

영화 '촌마게 푸딩' 의 한 장면- '에도 시대'에서 타임슬립되어 토쿄에 입성에 놀란 '카지마 야스베'예부터 행방불명되는 사람이 많았다. 허나 전생의 업을 되살리는 자는 많지 않다.하타모토 기지마 야스베가 한때 행방불명된 이후 다시 나타나 검을 내려놓았다.푸링을 만들어 팔자 많은 이들이 신의 과자라 칭하며 그것을 사랑했다. 그것은 그야말로 천상의 맛이다...
1 2 3 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