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일본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너는 책을 왜 읽니? _책을 지키려는 고양이

"책을 읽는 건 산을 올라가는 것과 비슷하지. 책을 읽는다고 꼭 기분이 좋아지거나 가슴이 두근거리지는 않아. 때로는 한 줄 한 줄 음미하면서 똑같은 문장을 몇 번이나 읽거나 머리를 껴안으면서 천천히 나아가기도 하지. 그렇게 힘든 과정을 거치면 어느 순간에 갑자기 시야가 탁 펼쳐지는 거란다. 기나긴 등산길을 다 올라가면 멋진 풍경이 펼쳐지는 것처럼 ...

편의점 인간_무라타 사야카.

"모두 보조를 맞추지 않으면 안 돼요. 30대 중반인데 왜 아직도 아르바이트를 하는가. 왜 한 번도 연애를 해본 적이 없는가. 성행위 경험이 있는지 없는지까지 태연히 물어 봅니다.'창녀와 관계한 건 포함시키지 말고....' 하는 말까지 웃으면서 태연히 하죠, 그놈들은. 나는 누구한테도 폐를 끼치고 있지 않은데, 단지 소수파라는 이유만으로 모두 내 ...

기사단장 죽이기_무라카미 하루키.

"제군은 나를 그 구덩이에서 꺼냈네. 그리고 지금, 제군은 나를 죽여야 해. 안 그러면 고리가 닫히지 않거든열린 고리는 어딘가에서 닫혀야 하는 법이네. 다른 선택지는 없네."본문 中이 소설은 한마디로 현실세계와 비현실(판타지)을 오가며 실감나게 안내하는 하루키 특유의 문체가 살아있는 작품이라고 말하고 싶다. '1Q84'로 아쉬웠던 소설의 갈증을 해소...

천재적인 범죄자 탄생예고편_라플라스의 마녀.

"나는 매드 사이언티스트가 되는 길을 선택했어요. 마토카를, 내 딸아이를, 인체 실험에 사용한 겁니다.병에 걸린 것도 아닌 딸아이의 머리를 가르고 유전자 조작 암세포를 심고 전극과 기계를 넣었어요.아버지로서, 아니, 인간으로서 용서받을 수 없는 행위였다고, 이제야 그런 생각을 합니다." 본문 中 믿고 읽는 히기시노 게이고 작가의 이번 신간 '라플라스의...

음의 방정식_미야베 미유키.

나는 거실 벽에 걸린 사진들을 올려다 보았다. 히노 다케시 교직 인생의 영광스러운 역사를 보여주는 기록.아내와 자식의 그림자는 흐리다. 그중에서도 유독 마음에 걸리는 부분은 에이코가 히노 다케시를 만나기 전, 개인적인 인생의 순간을 담은 사진이 없다는 점이다. 여기 걸리지 못하고 배제되었다. 봉쇄되었다.마치 나를 만나 가르침을 받기 전의 네 인생은...

가면 속에 민낯이 있기나 한걸까?(매스커레이드 이브)

이미 앞서 발간된 '매스커레이드 호텔'의 프리퀄 성격인 속편 '매스커레이드 이브'가 나왔다.'매스커레이드의 호텔'의 전작인 셈이다. 나는 '매스커레이드 호텔'을 읽지 않은 상태였는데도 아무 문제없이재미있게 읽었다. 소설은 '호텔'이라는 공간을 중심으로 엮어진 인물들의 이야기들이 펼쳐진다. 히가시노 게이고라면 당연히 미스테리 사건을 다룰 것이 기본 ...

악인_요시다 슈이치.

"한 인간이 이 세상에서 사라지는 것은 피라미드 꼭대기의 돌이 없어지는 게 아니라, 밑변의 돌 한 개가 없어지는 거로구나 하는."본문 中꽤 오래전에 발간되어 화제가 되었던 '요시다 슈이치'의 '악인'을 주말에 읽게 되었다.여름엔 뭐니뭐니해도 시원한 에어컨바람 쐬면서 범죄추리소설을 읽는게 내겐 최고의 피서법이다.저자 요시다 슈이치가 스스로 이 소설을 자신...

카와카마스 같은 친구가 있니_얀 이야기.

"아, 그리고 이제야 생각이 났는데, 정말정말 미안하지만 버터하고 소금이 다 떨어져서 말이야.만약 괜찮다면, 참말로 괜찮다면 조금만 꾸어 줄 수 있겠어?"라고 외쳤다."응, 그래! 내일 꼭 가져갈게."나도 큰 소리로 대답했다.그리고 들판 가득히 펼쳐져 있는 솔체꽃들을 짓밟지 않도록 마음을 쓰면서 조심조심 가로질러 버섯이나는 숲앞에 이르자, 이번에는...

여자 없는 남자들_무라카미 하루키.

한번 여자 없는 남자들이 되어버리면 그 고독의 빛은 당신 몸 깊숙이 배어든다. 연한 색 카펫에 흘린 레드 와인의 얼룩처럼.(중략)한 여자를 잃는다는 것은 그런 것이다. 그리고 때로 한 여자를 잃는다는 것은 모든 여자를 잃는 것이기도 하다. 그렇게 우리는 여자 없는 남자들이 된다.'여자 없는 남자들' 본문 中책 제목이 곧 모티브로써 무라카미 하루키 특...

공허한 십자가_히가시노 게이고.

각각의 사건에는 각각에 맞는 결말이 있어야 한다......그렇다. 그 말이 맞다. 자신은 지금까지 결말을 찾지 못해서 이렇게 괴로워하고 있는 게 아닌가.그렇다면 사형 이외에 어떤 결말이 있다는 것인가? 일부 사형 폐지론자가 말하는 종신형을도입하면 무엇이 어떻게 달라지는가? 사요코도 그런 식으로 물어보았다.그에 대한 히라이 대답은 "그것은 나도 잘 모릅니...
1 2 3 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