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용석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가을, 그리고 추석입니다.

그 여자 윤동주 함께 핀 꽃에 처음 익은 능금은 먼저 떨어졌습니다.오늘도 가을바람은 그냥 붑니다.길가에 떨어진 붉은 능금은 지나는 손님이 집어 갔습니다.가을은 뜨거웠던 여름을 품에 안았던 각종 곡류들과 과실들이 제풀에 또는 수확의 농부손에 이끌려 내려오는 계절입니다.그 증거들을 확인하는 추석명절이 내일이로군요.뜨거웠던 한여름밤의 버거움도 이제는 사리지고...

용석이 논문이 '나노 에너지 (Nano Energy)'에 실렸습니다.

작년 용석이 생일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사진은 역시 동영상으로 남겨놓는 게 추억소환으론 좋네요.익살스런 용희의 환한 표정이 생일을 더욱 즐겁게 합니다.국제학술지: Nano Energy에 용석이 논문이 실렸습니다.에너지 분야의 세계 최고 학술지인 '나노 에너지 (Nano Energy)'에 우리 용석이의 논문이 실렸습니다.어느새 13번째 제1저자 ...

용희, 서울대학교 학위 수여식을 마쳤습니다.

용희, 서울대학교 입학식날..포스팅과 함께 합니다.형제가 두 팔을 힘껏 펼친 모습이 저절로 활짝 웃게 만듭니다. 용석이 표정이..ㅋㅋㅋ용석이의 익사스런 축하포즈..ㅋㅋ 졸업식땐 역시 빠질 수 없는 학사모 던지기~ 슝~어제 우리 용희의 학위수여식 행사가 있었습니다.4학년 학점이수 과정을 모두 마쳤고, 부모님 등록금 부담도 줄이고 남은 하반기엔 취업준비에 ...

인내가 가장 힘들다.

 처서가 지나니 아침저녁으로 선선한 기운에 밤잠을 설치지 않아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자연의 섭리는 정직하다는 걸, 찬바람이 부니 이제서야 이해한 사람처럼 얌전해졌네요.ㅋ요즘은 한동안 생각조차 않했던 따뜻한 커피로 아침을 시작해 그것만으로도 얼마나 기분이 좋은지요.그래도 올 여름은 작년만큼 심하게 덥진 않은 걸로 기억합니다. 추석전까진 ...

한가롭지만 한가롭지 않아 좋은..

등쿠션과 발매트를 끝으로 초보미싱과정이 모두 마쳤습니다.유튜브를 보면서 배운스킬을 이용해 나름 새롭게 응용해 봤답니다.우리 용희는 엄마의 작품들에 대한 리액션을 바로바로 해줍니다.ㅋㅋㅋㅋ작년 8월 근육파열치료를 제대로 안받고 진통제로 버티다가 퇴직하고 나서야 제대로 치료받고 있습니다.용희, 체용형인턴 최종 임원면접차 부산에 응원겸 같이 다녀왔습...

소소한 일상이 참 좋다.

한강시민공원에서 자전거를 타는 남편퇴직하고나니 매일매일이 휴일이 되었습니다.직장다니면서 미뤄뒀던 일들은 사실 거창한게 아니었어요. 제가 뭐그리 욕심이 많은 사람도 아니니까요.느긋한 일상 속에서 평화롭게 즐기는 한가로움. 산책. 여가생활 정도?퇴직한 다음날은 친정부모님댁에 어버이날 행사로 기쁨조 역할을 충실히 해드리고나서 저녁에남편과 맥주캔을 까면서 제일...

용석이 일곱 번째 논문이 출판되었습니다. ^^

용석이의 여섯 번째 논문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 제 1저자로는 7번째이고 연구에 참여했던 전체 논문은 11번째 논문이 출판 되었습니다. ^^ 처음엔 그렇게 답답할 정도로 나오지 않던 논문이 한번 터지니(?) 샘솟듯 계속 게재가 되네요.  국제학술지 : Chemistry of MaterialsJournal Abbreviation: CHEM MAT...

용석이의 고체전해질 논문이 게재되었습니다.

용석이, 다섯 번째 논문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Journal of power sources(에너지 연료 분야 국제학술지)에 출판될 용석이 논문 에너지 연료 분야 국제학술지인 'Journal of power sources'에 용석이의 '고체전해질' 계산 논문이 게재된다는 연락이 왔답니다. 아마도 처음 계산되는 고체전해질(현재 자동차에서 사용되는 밧데리는...

이기적으로 요구해야 완벽히 행복하다.

우리 아이들이 사온 이쁜 케잌과 꽃바구니.올해 첫 눈이 이렇게 많이 왔습니다.빕스에 가서 맛있는 점심을 먹고..남편이 세 벌이나 사준 외투를 입고.. 투실투실합니다.ㅋㅋㅋㅋ외식을 마치고 집에 돌아와 이쁜 꽃바구니 앞에서 케잌을 잘랐습니다.아이들이 저와 남편을 이쁘게 사진 찍어줬습니다.너무 행복한 생일이었어요.지난 주말에 제 생일을 가족...

용석이 생일엔 늘 폭염이 꺾이곤 합니다.

작년 용석이생일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8월의 하늘은 사계절 중 최고 같습니다.여름내 땀으로 빠져나간 기운보충을 위해 오리백숙으로 생일외식을 했습니다.국사봉 입구에 위치한 음식점 주변을 가볍게 산책하고 운동기구도 장난처럼 만져봤습니다. 집에 돌아와 용석이 생일케익을 잘랐죠.저녁은 내가 끓여준 미역국으로 마무리~항상 용석이생일 즈음이 되면 무더위도 한 풀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