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요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쌀쌀할땐 뜨끈한 씨래기국.

요즘 일교차가 너무 크게 벌어져서 빈속에 출근하면 더 춘기를 느낄것 같습니다.이럴때 후루룩 먹기 좋고 속도 든든한 느낌이 드는 씨래기국을 추천합니다.냉동실에 평소 준비해뒀던 씨래기와 사골 얼린거를 해동해 아침국을 차렸더니 다 좋아하네요.소고기 좋아하시는 분들은 잘게 썰어서 넣어도 씹는 맛이 있을거예요. 전 안넣었어요. ㅎ씨래기는 건강먹거리죠. 미네랄이나...

새우젓 미역국, 아세요?

주중 아침, 입맛 없는 아침상에 후루룩 먹고 일어서면 간편한 국메뉴거리는 늘 고민거리죠.우연히 지인을 통해 알게된 새우젓 미역국을 어제밤에 떠올라서 시도해봤습니다.끓을때 냄새가 아주 고소해 퇴근 후 근력운동하던 용석이가 '뭐 만드세요?'하고 씽크대로 오더라고요? ㅎㅎ결과는 너무 쉽고 맛있다는 것! ㅎㅎ미역엔 철과 요오드성분이 많아 혈압 높으신 분들이나 ...

간간하고 맛있는 간장게장.

집집마다 간장게장 만드는 법이 있을텐데요.요즘 딱 먹기 좋을 크기(너무 크지도 않고 작지도 않은) 꽃게 15마리로 간장게장을 담궈봤습니다.  온라인 지인분이 선물로 보내주신 건데 용도가 보이더군요.한 삼일 담궜다가 간이 베면 다시 끓여서 쌀랑하게 식힌 다음 부워놓고 먹음 아주 맛있습니다.간장물은 꽃게가 잠길정도로 하면 좋습니다.저희 식구가 다섯...

식이섬유 풍부한 고구마줄기볶음.

이번 명절때 아랫집 당숙모님이 주신 고구마줄기.고구마줄기는 서울에서도 잘 안사먹는데 주시니 거절도 못하고 트렁크에 실고 올라왔습니다.명절연휴 마지막날 친정집에 가니 조카가 군휴가를 나왔더군요.우리집에 따라 놀러왔는데 어머니가 고구마줄기를 다듬는데 남자애들을 모두 호출하셔서 우리집애들과 조카, 어머니까지고구마줄기를 앞에두고 껍질을 벗겼습니다.그 풍경이 잼...

꽈리고추로 할 수 있는 밥반찬들.

꽈리고추반찬 삼총사길거리좌판에서 꽈리고추를 한무더기 놓고 팔길래 덥썩 싼 맛에 사오고서는 고민하다가그냥 모두 반찬을 해버렸습니다.어차피 띄엄띄엄 해봐야 야채박스 안에서 시간만 흐를 것이 뻔했기 때문입니다.아채박스안에 재료들을 응용해서 장조림, 멸치볶음, 오뎅볶음을 했습니다.덕분에 식탁이 풍성해 졌기는 한데, 식구들 반응이 조금 질린 듯 하네요. ㅋㅋㅋㅋ...

색감좋고 고소한 마른새우볶음.

때깔 좋고 먹기좋은 마른새우볶음반찬 ㅋ밥상에 기본으로 깔리는 반찬 중에 하나가 김치류랑 마른반찬이죠.마른반찬으로는 콩장, 멸치볶음, 김일텐데요. 마른새우볶음도 한 귀퉁이 올려놓으면 하나씩 집어먹으면입맛을 고소하게 바꿔주곤 합니다.색깔도 참 이쁘고 시간도 간단히 만들 수 있기 때문에 저만의 레시피 알려드려요.재   료: 마른새우 한주먹...

비 오는 날에 버섯오징어전 추천이요.^^

약한 불에 하는 것이 포인트입니다. 반쯤 익었을때 뒤집어주세요~완성된 모습. 버섯과 오징어가 터지면서 적절히 맛있어요 ㅎㅎㅎ 비오는 날, 소주에 전이 저절로 생각납니다.냉동실이나 야채실에 비치된 냉오징어와 버섯, 청양고추만 있으면 소주안주로 좋은 전을 만들 수 있습니다.먹기좋게 잘게 재료들을 썰어서 계란에 묻혀 내면 끝~  재...

은근 괜찮은 조화_김치볶음밥과 오징어국.

김장김치볶음밥하고 오징어국의 조화입니다. ㅎ두툼한 후라이팬에 볶는 것이 포인트입니다.약간 노릇노릇하게 태우지 않을 정도로 익힌 후에 숫가락으로 박박 긁어 먹는 재미가 일품인 것 같아요.오징어국은 다시마와 멸치, 양파로 먼저 국물을 낸 후에 청양고추랑 콩나물 넣고 시원한 국물 마무리를 짓습니다.막판에 오징어 넣고 끓여내면 시원한 국이 탄생되죠.김치볶음밥은...

84세 어머니 생신을 무사히 마쳤습니다.

작년 어머니 83세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가족, 친지, 손주들의 축하송을 들으며 케익앞에서 기쁘게 웃고 계시는 어머니.할머니 옆 딱 앉아 분위기 띄우는 용희..ㅋㅋㅋ 다들 덩달아 환호성을 지르게 됩니다. ㅋㅋ 앗! 어머니 초는 빼고 컷팅하셔야.. 그냥 찍어라~ 네네..ㅋㅋ즐거운 식사시간.. 다들 맛있다고 칭찬해 주셔서 기분이 좋았다는..동양화 한판...

여름입맛 없을때, 비빔국수.

우리집은 소면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비치해 놓습니다.밥 먹기 싫을때나 입맛이 없을때 비빔국수나 물국수를 해놓으면 쉽게 넘어가니까요.김장김치가 거의 맛이 없어지는 요즘. 잘게 썰어서 소면과 함께 무쳐내어보세요. 맛있습니다. ㅎ 재 료: 김장김치, 소면, 양파, 김가루, 깨, 고추장 한스푼, 참기름.레시피: 소면 삶아놓은 양푼에 위에 재료 넣고 쓱쓱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37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