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여행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마지막 가을탑승 여행(1박2일)

여행은 큰결심이 필요없다(1박2일 여행기).. 벌써 3년전 포스팅이 되었네요. 영화의 한 장면 아닙니다. 자라섬입니다. ^^직장생활 중 나를 위해 년차휴가를 낸 적은 처음이었습니다.근래, 장마때는 안내리던 비가 좋은 계절에 연속해서 내려 낙엽들이 쏟아진 가을길을 며칠째 보면서 한숨어린 푸념을 기억한 남편이 우리 둘만을 위해 가까운 시일내에 가을여행을 떠...

열심히 노는 것도 공부다.

수원화성 국궁체험장 입구에서 친구들과 포즈를 취하는 용희지난 주말을 끼고 용희와 과친구들은 2박3일 테마여행을 다녀왔다.용희가 다니는 경제학부는 인원이 워낙 많아서 소분류로 나뉘고 나뉘어 그룹을 나눈 뒤, 토의 및 모임도 함께 한댄다.사실 대학교시절 1학년때가 가장 자유롭고 감성적인 시기일 것이다.아이들은 그 사실을 진작에 안다는 듯이 모여서 이번 여름...

여행은 큰결심이 필요없다(1박2일 여행기).

동학사 만나기 100미터 전.. 가을에 흠뻑 취한 산새의 절경에 가슴이 뛴다.여행은 일상에서는 얻지 못할 시간의 여유를 느끼게 해준다.그렇기에 시간에 쫓기는 현대인들은 여행을 꿈꾸며 일상을 버틴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일 년중에 가장 견디기 힘든 계절은 가을이 아닐까..스산해지는 아침저녁의 온도 하나에도 옷가지를 입기 전, 짧은 한숨으로 용기없는 사람이...

흐린날에 책 속 한 귀절.

허기를 달래기엔 편의점이 좋다.시간이 주는, 묘한 느낌을 알기엔 쉬는 날이 좋다.몰래, 사람들 사는 향내를 맡고 싶으면 시장이 좋다.사랑하는 사람의 옆모습을 보기엔 극장이 좋다.몇 발자국 뒤로 물러서기에는 파도가 좋다.가장 살기 좋은 곳은 생각할 필요 없이 내가 태어난 곳이 좋다.조금이라도 마음을 위로 받기엔 바람 부는 날이 좋다.여행의 폭을 위해서라면...

정말 출발하고 싶어지는 노래. '출발'

아주 멀리까지 가 보고 싶어그곳에선 누구를 만날 수가 있을지아주 높이까지 오르고 싶어얼마나 더 먼 곳을 바라볼 수 있을지작은 물병 하나, 먼지 낀 카메라,때 묻은 지도 가방 안에 넣고서언덕을 넘어 숲길을 헤치고가벼운 발걸음 닿는 대로끝없이 이어진 길을 천천히 걸어가네멍하니 앉아서 쉬기도 하고가끔 길을 잃어도 서두르지 않는 법언젠가는 나도 알게 되겠지이 ...

사는데 많은 게 필요한 건 아니다.

여행을 한다고 바로 무언가가 남는 건 아니다.하지만시간이 흐르고 흘러여행하던 날들을 되돌아보면낯선 거리를 헤매고 다니던 시간은평생 웃음지을 수 있는 기억이 된다.떠나고 싶다는 생각을 하는 건사치가 아니다.왜 꿈만 꾸고 있는가.한번은 떠나야 한다.떠나는 건 일상을 버리는 게 아니다.돌아와 일상 속에서 더 잘 살기 위해서다.박준/ 키오산 로드에서 만난 사람...

지상에서 최고 잠수타기 좋은 여행지 BEST 5

지상에서 최고 잠수타기 좋은 여행지 BEST 5.. 블러그와 함께 합니다.일상에 지쳤을때 우리는 여행을 꿈꾸죠.당분간 여행은 생각뿐인데 이렇게라도 보니 기분이 좀 풀어지는 듯 합니다. ^^1.네팔 포카라잠수타기 좋은 여행지의 조건을 고른다면 우선 저렴한 체류경비와 따뜻하고 온화한 날씨, 그리고 아름다운 주위 풍경과 그외 다양한 볼거리등을 고루 갖추어야 ...

성석제의 농담하는 카메라.

무엇보다 나는 거기서 편안함을 느꼈다. 모두가 편안해하고 있었다.이름은 몰라도 낯익은 사람끼리 편안하고 느리게 가는 시간이 편안했다.편안한 도취가 이어지니 다음날 아침 몸도 마음도 편안했다.'누런 해 흰 달 가는 비 굵은 눈에 소소리 바람 불제'마다 가지 않고는 베길 수 없었다.-제2부. 길 위의 문장 /'단골이라는 도취' 본문 中성석제씨는 우리나라 작...
1 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