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엄마푸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우울해질지 몰라.

우울한 기분을 조심하라.기분이 우울하면 인생 또한 우울해 보이기 마련이다.자신이 왜 그런 식으로 느끼는지에 대해깊이 생각하고 토론할수록 우울한 기분은 오랫동안 지속된다.우울한 기분에 관심을 쏟고 머리를 짜내어 해결하려 할수록 상황은 더 악화될 뿐이다.하지만, 느긋한 마음으로 곧 나아질 것이라 생각하고 내버려 두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기분이 좋아질 것이...

내가 아플때.

-장승련 엄마는 종일아무 데도 가지 않고아무일도 하지 않고내 곁에만 있었으면 좋겠다.내 얼굴을 들여다보고걱정을 하고거친 손이지만 이마도 만져 줬으면 좋겟다.오늘 만큼은나만 낳은 엄마가 되었으면 좋겠다.참,찡그린 내 얼굴을 보고많이 아프냐는 친구도 보고싶다.그러고 보니나도 친구의 얼굴들을 찬찬히 들여다 봐야지아파서 나처럼 얼굴을 찡그릴때가 있을지 몰라엄마...

엄마의 휴일.

이번 주말엔 모처럼 여유롭게 완벽한 시간으로 휴일을 보내고 싶었는데결국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 일요일 밤을 보내고 있다.가까운 근교를 가족들과 함께 가을산책을 하고 싶었는데..하지만, 생각해보면 그리 소득이 없었던 것도 아니지 싶다.용석이 추천도서 '나는 풀먹는 한의사다'와 '과자, 내아이를 해치는 달콤한 유혹'이란책을 토요일오후 택배로 받고서 애들과 나...

나를 사랑하는 기술.

1. 부정적인 자신의 이미지를 버려라.자신이 모자란다고 생각하면 꿈꿀 수가 없다.자신의 부족한 면에 애써 집착하지 말라.2. 나도 행복해질 수 있다고 믿어라.불행하다고 느낀다면 더욱 활발히 행동하라.작은 일에도 보람을 찾다보면 그 누구보다도 행복한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3.고난이 찾아오면 더 최악의 상태를 생각하라.벼랑 끝에 서 있는 사람이라도 이...

먹다 남은 밥은?

아침을 준비하고 출근을 하는 나는 중학교 다니는 큰애와 남편이 식탁에 앉기 40분 전에는 일어나 압력밥솥을 앉치고 국을 끓인다.그리고 내 준비를 마치고서 시간이 대략 3분~5분 정도 남으면따로히 밥을 푸지 않고 남편과 큰애가 먹다 남은 밥을 대충 서서 먹고 아침밥을 갈음하곤 한다. 그나마 시간이 부족하면 그냥 뛰어 나가지만..물론 나도 버젖히 밥을 퍼서...

술 마시고 싶다.

오늘같이 하늘이 손에 닿을듯 가깝게 느껴지는 답답한 날엔주부의 저녁임무도 다 버리고 포차에 앉아 술 한잔 하고 싶다.하지만습관처럼 퇴근하고 수원역사에 내릴때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저녁반찬거리 걱정.슈퍼에 애들 간식거리 반찬거리를 바구니에 담고서맥주코너를 돌면서 갈등을 느끼다 내일 술기운 두통이 아찔하게 예상이 되서미련을 버리고 계산대에 바구니를 올려 놓는...

결혼식. 그리고 개나리.

지난주말.남편의 마지막 시골 노총각이 결혼을 했다.남편이 불혹을 넘긴지가 꽤 됐으니까 신랑은 중년을 달리는 아저씨라 하겠다.신랑은 노총각이라 대접하지도 못할만큼 능글맞아서 하객들의 온갖 짖굳은 말에도히죽대는 모습으로 능숙하게 일관했고,나는 교통정리하는 경찰의 마음처럼역시 결혼은 수줍은 듯 이쁘게 보이는 나이에 해야 좋아..하고 도리질을 하고 있었다.사실...

컨디션 제로.

목덜미가 뻣뻣하고 고개를 돌릴려고 하면 통증이 있다.일할때 앉은 자세에 문제가 있는건지허리도 아프고.. -.-오전엔 정신없이 결재 올려야할 자료들 때문에참고 견디지만 오후가 되면 피로감이 급격히 온다.점점 나이를 먹어서 그런지.. 멀리 있는 건 잘 보이지도 않고..흑.난 아마 노화현상이 빨리 올거야.오늘은 월요일에다부가세 신고까지 겹쳐서 정말 무지무지 ...

고민.

지난 식목일이자 한석날 어머니는 표석도 그렇고몸이 성치않은 시숙어른이 회복할때까지 돌본다는 명목으로논산에 내려가셨다.회사에 얘기해서,늦게 출근하고 일찍 퇴근하면 된다고어머니의 발걸음을 덜어드리긴 했지만어디 직장생활이 그런가.내업무를 누가 덜어주는 것도 아니고..쌓여만 가는 일감을 내일.,.내일로 미루고 급한 불만 끄며임시방편 업무만 처리하고 회사를 등지...

엄마의 푸념.

근처 호텔에서 회사 송년회를 열었다.다른 회사들은 말일 은행 업무 마감을 생각해서 미리 당겨서도 한다는데,우리회사는 정말 말그대로 송년일날 한다. 자금마감 때문에 난 참석을 못했다.은행외근을 도와주는 여직원이 내 눈치를 슬슬 보길래내가 할테니 재미있게 놀으라고 보내고 나서여러 은행을 뛰어다니고 점심도 거른채,사무실로 들어와 인터넷뱅킹을 하고 자금 마감을...
1 2 3 4 5 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