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어버이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소소한 일상이 참 좋다.

한강시민공원에서 자전거를 타는 남편퇴직하고나니 매일매일이 휴일이 되었습니다.직장다니면서 미뤄뒀던 일들은 사실 거창한게 아니었어요. 제가 뭐그리 욕심이 많은 사람도 아니니까요.느긋한 일상 속에서 평화롭게 즐기는 한가로움. 산책. 여가생활 정도?퇴직한 다음날은 친정부모님댁에 어버이날 행사로 기쁨조 역할을 충실히 해드리고나서 저녁에남편과 맥주캔을 까면서 제일...

회사를 떠났습니다.

접기로 한다 -박영희요즘 아내가 하는 걸 보면섭섭하기도 하고 괘씸하기도 하지만접기로 한다.지폐도 반으로 접어야호주머니에 넣기 편하고다 쓴 편지도 접어야봉투 속에 들어가 전해지듯두 눈 딱 감기로 한다.하찮은 종이 한 장일지라도접어야 냇물에 띄울 수 있고두 번을 접고 또 두 번을 접어야 종이비행기는 날지 않던가살다 보면이슬비도 장대비도 한 순간,햇살에 배겨...

사랑은 관심입니다_어버이날 깜짝선물

사랑하는 사람과 시선을 나눌 수 있다는 것, 참으로 소중한 일이 아닐 수 없다.눈을 동그랗게 뜨고 상대를 자세히 응시하는 행위는 우리 삶에서 꽤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그래서 '관찰=관심'이라는 등식이 성립하기도 한다.사람은 관심이 부족하면 상대를 쳐다보지 않는다. 궁금할 이유가 없으므로 시선을 돌리게 된다.외면하는 것이다."당신이 보고 싶지 않아요"라...

마음 편하게 사는 법.

청동미륵반가유상 앞에서 남편과 어머니_봄꽃들의 향연이 가득했습니다.오르막 휠체어 운행은 거의 노동수준.. 어머니는 편안하게, 하지만 남편은 헉헉댑니다. ㅜ.ㅜ싸간 김밥을 맛있게 드시는 어머니, 어머니 양띠 십이지신석상 앞에서 기념촬영휠체어는 교대로 끌었어요. 아, 정말 날씨가 너무 좋더군요.MRI결과 어머니의 오른쪽 통증원인은 고관절이라는 확진이 나왔습...

어린이날 연휴에 어머니 87세 생신상을 댕겨 차려드렸습니다.

작년 시어머니 86세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87세 떡케익 초를 끄시는 어머니_큰형님이 도와주고 계십니다.남편이 사진찍는 저를 어머니 옆에 앉히고 한 방 찍어 줬습니다.토요일에 용희도 영외면회를 나와 늦은아침을 먹었습니다.시어머니 생신일이 항상 말복즈음이라 손님접대는 물론이고 무더위로 장만한 음식이 상해서 시간차로 전전긍긍하던 차에올해부터...

어버이날 연휴 끝.

5월6일 시흥 삼막사 근처 한적한 오리집에 들려 친정부모님 오리백숙을 대접했습니다.두 따님들이 올라와 시어머니에게 이쁜 옷들을 사주셨습니다.5월 6일 정부의 임시공휴일 발표가 있었고 저희 회사는 중소기업이라 년차휴가를 내고 4일연휴를 쉬었습니다.사흘 연휴라니 생각만 해도 흐믓해서 느긋하게 있었는데, 아차! 어버이날이 두둥! ㅋㅋ그리하여 부랴부랴 연휴 스...

연차로 챙긴 친정어버이날, 그리고..

4일 아침엔 아버지가 좋아하시는 육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정육점 문이 열기만 기다렸습니다.넉넉히 1kg 소고기 꾸리살을 끊어와 주방에서 육회를 만드니 시어머니가 기웃거리십니다.'너는 왜 회사 안나가냐?''오늘 년차여서 미리 친정 다녀올께요. 어버이날 못갈 것 같아서요. 친정아버지 좋아하시는 육회 좀 만들어 가려고요.'그렇게 아침일찍 부산을 떨었음에도 육...

어버이날 선물들.

부모는 자식에게 영원한 종이어야 할까.. 작년 어버이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 ^^아이들이 우리 부부를 위해 준비한 어버이날 선물들: 생화 꽃바구니 카네이션 초.역시 가족은 조금 버거워도 같이 사는게 정답 같습니다.작년 어버이날엔 각기 다른 장소의 기숙사에서 문자나 전화 한 통으로 아이들이 없는 어버이날을 심심히 보냈는데올 해...

부모는 자식에게 영원한 종이어야 할까.

어버이날, 어머니가 좋아하시는 돼지갈비 드시는 모습.요즘은 비누꽃이 대세인가보다.  어버이날 기념 꽃바구니 행렬에 비누꽃이 압도적으로 많다.최소 향기가 6개월은 간다고 하던데 실속형으로 좋을 듯 싶기도 하다.어버이날이 돌아오면 어머니는 출가한 자식들이 다투어 전화가 와 기력이 넘쳐 나신다. 이날만은 한결같이 어머니의 ...

친정집에 미리 다녀온 어버이날.

친정집에 어버이날이 돌아오기 전에 들려 기념식을 했다.주말에 친정집에 잠깐 들리겠다고 말했더니, 눈치 빠른 친정엄마가 꽃바구니 사려면 생화말고 조화로 해달라신다.생화는 향기도 좋고 화려한데 아무리 잘 관리해도 일주일이 지나면 사라지니 아쉽다고 하신다.선물은 받는 사람이 기뻐할 것으로 해주는 것이니, 요구하시는데로 해드려야 마땅하다.그래서 인터넷으로 이곳...
1 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0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