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완득이 / 아주 특별한 성장소설.

정황상 나는 가출을 해야 했다. 출생의 비밀을 알았습니다. 잠시 혼자 있고 싶어 떠납니다, 라고 쓴 쪽지 하나 남겨놓고 떠나야 했다.그런데 아버지와 어머니라는 사람들이 먼저 떠나버렸다. 잘못하면 가출하고 돌아와 내가 쓴 쪽지를 내가 읽게 될 확률이 높았다.본문 中이 대목부터 나는 아마 정신없이 낄낄대며 읽기 시작했던 것 같다.이 책은 2007년 제1회 ...

위험한 독서.

독서는 위험해. 자신을 돌아보게 하니까. 가차없이 돌아보게 하니까.언제부턴가 모든 게 책으로 보여. 세상도 사람도 모두모두. 중중이야. 읽어야 할 게 너무 많아.작가의 말 中'위험한 독서'는 단편집이다.제일 처음에 등장하는 단편 '위험한 독서'를 몇 페이지 읽다가 너무 글을 잘 쓰는소설가를 만나 깜짝 놀라 가슴이 두근거렸다. 맞다. 김경욱씨 소설은 처음...

베르나르 베르베르 / 인간.

"의심을 의심하라..그러면 믿게 되리라." 본문 中. 학교도서관에서 빌려왔다는 작은애 손에 들려진 '베르나르의 -인간'은 아이들이선뜻 선택하기 좋은 얇은 두께였다. '잼있어요!'라는 말에 웃음이 새어 나온다.어느새 용희도 베르나르의 팬이 되었구나.얼마전 '파피용'을 읽고나서인가 이 책에서 묘한 연간관계를 느끼게 되었다.생각해보니 그는 '파피용'을 쓰기...

트릭의 냄새가 나는데.. 신.3

베르나르 베르베르-신.2 와 함께 합니다.^^ "레비아단 말이야... 드디어 깨달았어. 레비아단은 1호 지구에 존재한 적이 없어. 그거 알아?""우리가 인간적인 상상력을 발휘하여 어떤 환상을 빚어내면 여기에 있는이 그것을 실재하는 것으로 만들어 줘. 은 우리가 꿈꾸는 것에구체적인 모습을 부여해 줘. 우리가 올림포스의 존재를 믿으면 그것이 여기에 나타나....

책 읽어주는 남자 / 베른하르트 슐링크

뮌헨 [아베트차이퉁]지 제정 1995년 올해의 스타상 수상작품이며, 이탈리아 그리차네-카보이상 1997년 수상작품이다.이 소설은 독일의 나치시절 유대인 강제 수용소 친위대에 관련된 여인의 생애를 한 소년광의 얽힌 관계로부터 출발된다. 15살 미하엘 베르크는 병에 걸려 구토증세를 보이다 30대의 신체 건강하고 섹시한 한나 슈미츠부인의 우연한 도움을 받아 ...

황금 물고기 / 르 클레지오.

나는 어렸을적부터 사람들이 끊임없이 나를 그물로 잡으려 했다고 생각했다. 그들은 나를 끈끈이에 들러붙게 했다. 그들은 자신의 감상과 그들 자신의 약점으로 내게 덫을 놓았다...바닷물에 손을 담그면 물살을 거슬러올라가 어느 강의 물을 만지게 되는 것이다. 이곳에서 사막의 먼지에 손을 올려놓으며, 나는 내가 태어난 땅을 만진다, 내 어머니의 손을 만진다.....

신.2

신.1 트리백과 함께 합니다.^^ 알고보니 Y 게임은 다마고치라는 일본의 전자 게임기와 비슷한 방식으로 돌아가는 모양이다. 이 게임기에서 사육되는 가상의 애완동물은 내부의 시계 장치에 의해서움직이기 때문에 게임기가 꺼져 있는 동안에도 성장을 계속한다.게임을 중단할 때마다 다른 판의 형세를 염두에 두어야 하는 이런 상황은 환생을믿는 불교 생태주의자들의 다...

헌혈(獻血)이 아니고 매혈(賣血)이야..

사십 년만에 처음이었다. 처음으로 피를 팔지 못한 것이다.집안에 일이 생길 때마다 피를 팔아 해결했는데, 이제는 자기 피를 아무도원하지 않는다니.. 집에 또 일이 생기면 어떻하나?본문 中.'허삼관 매혈(賣血)기'를 읽기로 맘 먹은 사람이라면 '표제'에서 노골적으로 풍기는 익살과 해학의 재미가 담겨있을 거란 생각을 하게 될 것이다.중국소설은 읽을 때마다 ...

이름 없는 독 / 미아베 미유키.

자살을 하겠다고 마음을 먹은 사람이, 자살에 쓸 독약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남을 죽인다. 그런 어처구니없는 발상의 비약을 일단 우리는 따라 갈 수가 없었다. .. 궁극적인 권력은 사람을 죽이는 거지.(중략)그래서 나는 화가 나네. 그런 식으로 행사되는 권력에는 누구도 이겨낼 수가 없지.금기를 범하며 휘두르는 권력에는 대항할 방도가 없는 거야. 본문 ...

신.1

누구를 만나 첫눈에 반한다는 것은 알고 보면 <좋은 거울>의 발견을 의미하는 경우가 많다. 우리 자신의 만족스러운 상을 비춰 주는 거울을 찾아냈을 때흔히 첫눈에 반했다고 말한다는 것이다. 그것은 거울 두 개를 마주 보게 놓으면거울 속에 거울이 비치면서 같은 이미지가 무수히 생겨나는 것에 비유할 수 있다.그렇듯이 <좋은 거울>을 찾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