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생신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어린이날 연휴에 어머니 87세 생신상을 댕겨 차려드렸습니다.

작년 시어머니 86세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87세 떡케익 초를 끄시는 어머니_큰형님이 도와주고 계십니다.남편이 사진찍는 저를 어머니 옆에 앉히고 한 방 찍어 줬습니다.토요일에 용희도 영외면회를 나와 늦은아침을 먹었습니다.시어머니 생신일이 항상 말복즈음이라 손님접대는 물론이고 무더위로 장만한 음식이 상해서 시간차로 전전긍긍하던 차에올해부터...

어머니 83세 생신 & 용희 봉사활동 이야기.

작년 어머니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자식,손자들의 생일 축하송을 즐겁게 받으시는 어머니올 해 어머니 생신에는 자식들과 손자들이 모두 집결했다.큰형님이 특수작물로 고용한 인부들 식사 챙기느라 못오신 것 빼고는 참석율은 완벽했다.인원이 인원인지라 하루종일 에어컨을 풀가동했지만 사람의 체온이 몇 명인가. 그 열기가 후끈했다.어머니 생신은 명절보다 더 신경...

나이와 행동은 비례하지 않아..아버지 생신을 보내고..

작년 75세 친정아버지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아버지와 엄마가 생일케익 촛불을 함께 끄시는 모습.. 옆에 주상이 표정이 잼있다.^^돌아오는 수요일에 친정아버지 생신이 있는 관계로 삼일 땡겨 어제 생신상이 친정집에서 차려졌다.친정엄마가 근래들어 허리가 부쩍 편찮으시다고해서 맘 같아선 내가 차려드리고 싶었는데요즘 내가 마음이 편치가 않아 선뜻 말을 못꺼...

81세 어머니 생신을 마치고..

작년 어머니 팔순 생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81세 촛불을 끄시는 어머니..둘째 형님이 도와주셨다.^^ 오늘의 주인공 어머니를 향해 생일 축가를 부르는 가족들멀리 남편이 흐뭇하게 웃고 있다.^^어머니 생신은 항상 하기휴가때에 자리잡고 있어서 떨어진 자식들은 휴가기간 중에 하루를 우리집에서 보낸다.자동으로 효도를 하는 셈이다.그런데 이번엔 음력생일이 휴가...

제발 오래 사세요.. 친정아버지 생신날.

지난 아버지 생신날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친정아버지 74세 즐거운 생신날 친정아버지를 생각하면 답답한 마음, 측은한 마음이 교차된다.뇌경색으로 쓰러지신 뒤, 한주먹씩 드시는 양약에 입술이 하얗게 변하시고 한시도 아버지 상태를방심하면 안되는 싯점이라 더욱 그렇기도 하다.지난 주말에 아버지 생신을 앞당겨 점심을 식구들 모여 먹는 시간을 보냈다.다행히 아버...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36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