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미스터리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천재적인 범죄자 탄생예고편_라플라스의 마녀.

"나는 매드 사이언티스트가 되는 길을 선택했어요. 마토카를, 내 딸아이를, 인체 실험에 사용한 겁니다.병에 걸린 것도 아닌 딸아이의 머리를 가르고 유전자 조작 암세포를 심고 전극과 기계를 넣었어요.아버지로서, 아니, 인간으로서 용서받을 수 없는 행위였다고, 이제야 그런 생각을 합니다." 본문 中 믿고 읽는 히기시노 게이고 작가의 이번 신간 '라플라스의...

음의 방정식_미야베 미유키.

나는 거실 벽에 걸린 사진들을 올려다 보았다. 히노 다케시 교직 인생의 영광스러운 역사를 보여주는 기록.아내와 자식의 그림자는 흐리다. 그중에서도 유독 마음에 걸리는 부분은 에이코가 히노 다케시를 만나기 전, 개인적인 인생의 순간을 담은 사진이 없다는 점이다. 여기 걸리지 못하고 배제되었다. 봉쇄되었다.마치 나를 만나 가르침을 받기 전의 네 인생은...

몰입도 최고 미스터리 소설. '라가도'

"사람을 죽였는데 무슨 얼어죽을 프라이버시야! 쇼는 히가키 리나를 정신적으로 학대해서자살로 몰고 갔어. 자신을 대신해 후지무라 아야를 죽게 했고, 두 명이나 죽였어.그런데 죄책감이라고는 눈곱만큼도 보이지 않아. 사람한테 상처를 줘도, 사람을 죽여도,모조리 아버지가 무마해준다고 믿고 있어. 사람의 마음이라는 걸 갖지 못한 악마의 사생아라고." 본...

[파워 북로거] 저녁싸리 정사. 꽃으로 장사 지내다.

저자 렌조 마키히코는 '화장(花葬) 시리즈'로 불리는 '꽃'을 소재로한 미스터리 소설을 쓴 작가로 유명하다.'회귀천 정사'는 꽤 유명했나본데, 나는 이 책을 통해 처음 그를 만났다.거창한 수상경력과 그를 표현하는 수식어를 믿음으로 책장을 넘겼다. 이 책은 그의 '화장 시리즈' 단편 3편과 유머단편 격인 '양지바른과 사건부'가 실려 있다.미스터리는 뭐니뭐...

[파워 북로거]저자의 폐쇄회로에 갇히다..일곱개의 고양이 눈

뭉크의 '죽음과 소녀' - 소설 속에서 많이 표현되는 이미지"완성되는 순간 사라지고, 사라지는 순간 다시 시작되는 영원한 이야기. 무한대로 뻗어나가지만 결코 반복되지 않는 파이처럼." 그녀의 얼굴이 가까이 다가왔다."그게 바로 당신이 갈망하는 단 한 편의 완벽한 미스터리 소설 아니었어?" 'π' 본문 中요즘같이 무더위와 열대아로 잠 못 이루는 밤이 반복...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