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말은 무섭다.

음식장사로 어렵사리 생업을 이어가던 한 여인이 있었다. 어느 날인가 평소 눈에 가시같이 여기던 길 건너편에서 경쟁 업소를 하던 과부여인이 문을 닫는 일이 많아졌다. 그 집의 단골손님들이 몰려오면서 여인은 몹시 기쁜 가운데 그 이유가 매우 궁금했다. 오랫동안 관찰한 결과 혼자가 된 그 여인의 집에 두 명의 남자가 자주 드는 것을 목격했으며 이유를 지레 짐...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