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기욤뮈소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영화를 본 듯한 소설_파리의 아파트(기욤 뮈소)

그 당시 숀 로렌츠가 전동차에 그린 그래피티들은 대개가 페넬로페의 아름다움, 쾌락, 관능에대해 표현한 작품들이었다. 그 그림들은 마치 덩굴이 뻗어가듯 여러 전동차로 이어졌다.그 모습이 마치 천상의여인 혹은 물의 요정처럼 아름답기 그지없었다. 나뭇잎, 장미꽃, 백합꾳따위로 치장한 페넬로페의 얼굴은 변화무쌍하게 흩날이며 마구 뒤엉켜버린 아라베스크 문양의...

7년 후(기욤 뮈소).

"엿 같은 소리는 집어치우세요. 박사님은 지금 두 분이 행복하다고 생각하세요?엄마는 매일이다시피 약을 한 주먹씩 퍼먹어야 하고, 아빠는 날마다 감옥처럼 활력이라곤없는 생활을 영위해하고 있어요. 유일하게 아빠를 웃게 해줄 수 있는 분이 바로 엄마란말이에요. 이혼 전에 두 분이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을 여러 장 봤어요. 저는 그 사진을 볼 때마다 눈물이 핑...
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3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