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파김치가 맛있어요. 엄마 도전방(요리)




쪽파가 딱 봐서 맛있게 보이죠?



밥한공기, 간마늘, 양파, 매운청양홍고추, 생강1쪽, 새우젓, 멸치액젓, 고추가루, 올리고당이 양념이예요.



믹서에 간 양념은 쪽파대가리 부분부터 무친 후에 잎사귀를 무칩니다.



두 단인데 숨이 죽으니 양이 작죠? 그만큼 연하다는 거죠.



요즘은 여리여리한 쪽파가 많이 나오는 철이죠.
살짝 알싸하게 매운 쪽파를 김치로 담궈 흰 쌀밥에 얹어 먹으면 참 맛있습니다.
파대가리부분이 아삭거리는 맛이 떠올라 군침을 삼키며 마트에 들렸습니다. ㅋㅋ

저는 어느 유튜브에서 찹쌀대신 지어놓은 밥으로 갈아 하는 것을 본 뒤론 밥을 믹서에 갈아서 합니다.
아침에 한 밥이 콩밥이라 콩을 건져 냈더니만 밥이시커멓네요.
조청이 없어 물엿을 넣었고요. ㅋㅋ 응용편이죠.

따로 쪽파를 절이지 않아도 금새 양념으로 숨이 죽기 때문에 고추가루 양념으로 무친 후에
바로 냉장고에 넣고 먹으시면 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