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쌀한 요즘, 순두부찌개와 냉이국이 참 좋네요. 엄마 도전방(요리)





재료를 준비하고 순서대로 넣고 볶으면 양념장이 완성 됩니다.



순두부양념장에 조개랑 물을 넣고 끓이다가 순두부랑 고추, 대파, 계란을 넣으면 완성!



*순두부찌개 레시피
재 료: 순두부 1개, 돼지고기 다짐육(안심), 대파, 양파, 청양고추 2개, 바지락, 계란, 간마늘, 식용유
방 법: 1.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대파를 넣고 볶습니다.
         2. 파기름향이 올라오면 돼지고기 다짐육을 넣고 다시 볶아줍니다.
         3. 돼지고기가 익으면 하얗게 변하는데 그때 양파 썬 것을 넣고 볶아줍니다.
         4. 양파물이 나오면 간마늘, 소금, 고추가루, 국간장을 넣고 볶아줍니다. ----->> 여기까지가 순부두 양념장
         5. 먹을 냄비에 준비한 양념장과 물과 바지락을 넣고 끓여줍니다.
         6. 보글보글 끓으면, 대파, 청양고추, 계란을 넣고 다시 한번 끓여주면 끝~~





된장을 푼 홍합(조개)육수가 끓으면 냉이를 넣고 펄펄 끓입니다.



간은 국간장으로 살짝 했어요. 구수한 향이 입맛을 자극합니다.



* 냉이국 레시피
재  료: 냉이, 바지락, 홍합, 건새우, 마늘, 된장
방  법: 1. 다시마와 홍합과 조개를 넣고 우려내어 육수를 만듭니다.
          2. 홍합껍질은 버리고 육수에 된장과 건새우를 넣고 끓여줍니다.
          3. 국간장과 다시다로 간을 합니다.
         



..


주말이 돌아오면 모처럼 삼시세끼 집밥을 먹는 가족들을 위해서 무엇을 해줄까 금요일 오후부터 고민을 하게 됩니다.
회사식당에서 나오는 반찬메뉴들을 키핑해 놓기도 하지만, 요즘은 백종원 쿡방 레시피들이 워낙 훌륭해서 자주
애용하고 있어요. 혹시 실패할까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블러거들의 친절한 후기들은 용기백배하게 만들어요.
문명의 혜택을 제대로 받고 있는 셈이죠.

요즘은 사다먹는 음식도 훌륭하지만 저는 되도록이면 집에서 해주려고 노력합니다.

한 그릇의 음식을 먹는 순간은 보이지 않지만 함께한 사람과 했던 장소, 분위기를 같이 먹는 것이라고 해요.
음식을 함께 먹는다는 것은 추억을 같이 하는 것과 같다는 뜻이겠죠.
맛있게 먹어주길 바라는 마음으로 음식을 만들고, 또 맛있게 먹어주면 만든 과정이 보상되는 것 같아요.^^







덧글

  • 델카이저 2017/11/13 17:05 # 답글

    냉이국은 제가 참 좋아하는 음식이긴 한데.. 손질에 엄청 손이 많이 가더군요..ㅡ,.ㅡ;;;
  • 김정수 2017/11/14 10:24 #

    그쵸. 식재료들은 조리과정보다 준비과정이 더 오래걸리는데, 냉이는 더 신경써야 하더라고요. ㅋㅋ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