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여! 나이가 들면 이렇게 살게나. 엄마의 산책길






친구여! 나이가 들면 이렇게 살게나.



법정스님




친구여!
나이가 들면
설치지 말고 미운소리,우는소리, 헐뜯는 소리,
그리고 군 소리, 불평일랑 하지를 마소.

알고도 모르는 척
모르면서도 적당히 아는척, 어수룩 하소.
그렇게 사는것이 평안하다오.

친구여!
상대방을 꼭 이기려고 하지마소.
적당히 져 주구려.
한걸음 물러서서 양보하는것,
그것이 지혜롭게 살아가는 비결이라오.

친구여!
돈, 돈 욕심을 버리시구려.
아무리 많은 돈을 가졌다해도
죽으면 가져갈 수 없는것
많은 돈 남겨 자식들 싸움하게 만들지 말고
살아있는 동안 많이 뿌려서
산더미 같은 덕을 쌓으시구려.

친구여!
그렇지만 그것은 겉치레 이야기.
정말로 돈은 놓치지 말고
죽을 때까지 꼭 잡아야 하오.

옛 친구를 만나거든 술 한잔 사주고
불쌍한 사람보면 베풀어주고
손주보면 용돈 한푼 줄 돈 있어야
늙으막에 내 몸 돌봐주고
모두가 받들어 준다오.

우리끼리 말이지만 이것은 사실이라오.
옛날 일들일랑 모두 다 잊고
잘난체 자랑일랑 하지를 마오.

우리들의 시대는 다 지나가고 있으니
아무리 버티려고 애를 써봐도
가는 세월은 잡을 수가 없으니

그대는 뜨는 해 나는 지는 해
그런 마음으로 지내시구려.
나의 자녀,나의 손자,
그리고 이웃 누구에게든지
좋게 뵈는 마음씨, 좋은 이로 사시구려

멍청하면 안되오.
아프면 안되오.
그러면 괄시를 한다오.
아무쪼록 오래 오래 잘 사시구려.

친구여....!!



..




법정스님의 중년의 삶이란 글입니다.
남의 얘기인줄만 알았던 중년의 삶이 내앞에 서 있네요.
한 줄, 한 줄 어쩌면 이렇게 가슴이 박히는 말씀만 담아놓으셨을까요..

특히, 우리들의 시대는 다 지나고 있다는 말씀..
다음 세대(뜨는 해)에게 부끄럽지 않은 모습을 유지하라는 말씀이 진하게 전달해 옵니다.
이제 우리는 아름다운 하강을 준비해야 할 시간인 것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