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 구두쇠 전략. 엄마가 웃기는 방





구두쇠 전략

구두쇠 : 이발하는 데 얼마요?
미용사 : 5천원입니다.
구두쇠: 그럼 면도한는 데는 얼마요?
미용사 : 2천원입니다.
구두쇠 : 그럼 내 머리를 면도 좀 해주쇼!



전문성

한 회사의 부장과 직원들이 노래방에 갔다.
술에 만취한 부장이 갑자기 일어서더니
옅은 미소를 지으며 직원들에게 말했다.

"혹시 신입사원 중에 전자공학과나 기계공학과 나온 사람 있나?"

어쩐지 좋은 일이 생길 것 같은 분위기에
산업공학과를 나온 s씨가 손을 들었다.
전자공학과를 나온 입사동기 j씨도 번쩍 손을 들며 s씨에게 면박을 줬다.

" 야, 넌 산업공학과 이면서 왜 그래?"

그러나 부장은 못 알아듣고 s씨와 j씨를 불러 세웠다.

"그래, 자네하고 자네 이리 나오게"

포상금이라도 줄 것처럼 득의만면한 표정을 짓던 부장은 두 사람에게 말했다.

"자네들 여기 서 있다가 노래방기계 번호 좀 찍게"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1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