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 마누라 사진 엄마가 웃기는 방






한 남자가 술집에 들어와서 맥주 한 잔을 시켰고,
술이 나오자
그는 술을 마시면서셔츠 주머니 안을 들여다보았다.

남자는 한 잔을 다 마시고 또 한잔을 시켰고.
계속 주머니 안을 들여다보면서 술을 마셨다.
남자가 술을 또 시키자 술집 주인이 궁금해서 물었다.


"근데 왜 자꾸 주머니를 들여다 보는 거예요?"

그러자 남자가 대답했다.



'주머니 안에 우리 마누라 사진이 있는데,
마누라가 예뻐 보이기 시작하면집에 갈 시간이거든."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