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일은 작은 곳에서부터 시작된다. 엄마가 뽑은 베스트셀러



나는 한 가지 모습으로만 기억되는 사람이 아닐까?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



세상엔 어떤 일도 갑자기 일어나지 않는다고 합니다.
큰 병이 일어나려면 반드시 몸에 수많은 조짐이 있어야 하다는 것을 봐도 확실히 큰일은 조그만 일이
몇 번이고 일어나야 발생하는 것 같습니다.
지난 금융위기 때도 몇 번의 조짐이 있었고, 전문가들의 경고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일이 터지고 난 다음에 이유를 찾는 것에 익숙해져 있나 봅니다.
일이 벌어지기 전에 미리 아는 것, 이것을 사리(事理)를 안다고 합니다.

[도덕경]에는 어떤 큰일이든 반드시 조그만 것에서 시작된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천하의 큰일은 반드시 미세한 것에서부터 시작된다. [도덕경]63장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정확한 원문은 이렇습니다.
'천하의 어려운 일은 반드시 쉬운 것에서부터 시작된다. 천하의 큰일은 반드시 미세한 것에서부터 시작된다.'
세상의 모든 큰일은 결국 사소한 것에서 시작된다는 이 철학은 [한비자]에 도 비슷하게 등장합니다.

'천 길 높은 둑 개미나 땅강아지의 구멍으로 인해 무너지고, 백 척 높이의 으리으리한 집은
아궁이 틈에서 나온 조그만 불씨 때문에 타버린다.
천길 둑이 무너지고, 백 척 높이의 건물이 무너지는 것도 결국 사소한 것 때문에 일어난다는 이야기입니다.


天下難事, 必作於易, 天下大事, 必作於細
천하난사, 필작어이, 천하대사, 필작어세


천하의 어려운 일은 반드시 쉬운 것에서 시작된다.
천하의 큰일은 반드시 미세한 것에서 터진다.



세상을 지혜롭게 사는 사람들은 조그만 조짐에 주목하라고 합니다. 사람이 갑자기 쓰러지는 것은
조그만 것이 발단이 되기 때문이며, 사람의 성공이 한순간 무너지는 것도 조그만 발단에서 시작된다고 말입니다.

큰 것만 보려 하면 문제점을 정확히 찾을 수가 없습니다.
호랑이의 눈으로 세상을 보되 소걸음으로 신중하게 나아가야 합니다. 우리가 조그만 것에 주목하려는 이유입니다.
'세상의 모든 큰일은 반드시 조그만 것에서 시작된다.'
어려운 세상을 살아가는 지혜입니다.



본문 中


한문을 곱씹어 읽다보면 큰 의미를 만나곤 한다.
세상의 모든 일들은 작은 일에서부터 시작되었으며, 작다고 무심히 넘기고 흘리면 미래에 닥칠
자신의 운명은 가늠키 어렵게 될 것이다.
보다 빠른 정보, 빠른 선택을 원하는 현대의 사람들에게 정말 그렇게 해서 얻은 것이 진품이었는지
생각케 하는 글이다. 
계획성 없이 일을 진행하다가 큰일이 닥쳤을때 허둥대며 미봉책으로 해결하진 않았는지 반성해야 한다.

3분 고전에 있는 글들은 페이지마다 큰 의미로 다가온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