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박하고 따뜻했던 친정엄마 칠순을 마치고. 우리집 앨범방



재작년 친정아버지 고희연 포스팅과 함께 합니다.^^



친정엄마 칠순기념일 기념, 엄마와 아버지모습^^


음력으로 9월 15일은 친정엄마 생신이시다.
재작년 아버지 칠순을 가족, 친지들을 모시고 잔치를 벌인 터라 또다시 모시는 것도 실례가 되는 것 같아
부모님과 식구들만 모여 소박하게 치루자고 서로 의논과 합의를 했다.

뷔페에서 하려고 했는데 너무 소란스러울 듯 싶어 깔끔한 중국음식점에서 치루자고 제안했는데 생각보다 만족스러웠다.
식구들 모두 깔끔한 음식과 조용한 분위기에서 만족스럽게 식사를 마치고 돌아왔다.
무엇보다도 엄마가 행복해 하셔서 너무 기분이 좋다.

아버지가 작년 뇌경색으로 왼쪽 손이 모두 마비 되셨었는데, 꾸준한 약물치료와 물리치료로
새끼손가락외엔 모두 정상으로 돌아와 어머니의 칠순을 더욱 값지게 해주신 것같다.
만약에 아직도 병색이시라면 과연 칠순을 치루자고 말이나 꺼냈을까.
또 자식들 아무리 많아도 내외의 존재 만큼이나 할까.
그렇게 좋아하시는 술도 딱 끊으시고(아버지의 의지력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 어머니와 노년을 정말 오손도손 사신다.
건강하시게 오래오래 그렇게 사셨으면 정말 더 이상 원도 없을 것 같다.

게다가 직장에서 화환과 떡케익까지 보내주셔서 감사히 잘 치뤘다.
나는 정말 인복이 많은 것 같다. ^^

엄마. 오래오래 건강하게 사셔야 해요.
생신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핑백

  • 책읽는 엄마의 보석창고 : 내게 있어 2009년 11월은. 2009-11-29 17:09:18 #

    ... 작년 2008년 친정엄마 칠순..글과 함께 합니다. 친정엄마 생신날 모습- 아버지랑 케익 컷팅장면 지난11월 1일은 친정엄마 생신일이었다. 음력으로 쉬시기 때문에 쉬는 날 딱 맞춰 생신을 챙겨드 ... more

덧글

  • 2008/10/12 23:1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김정수 2008/10/13 19:11 #

    비공개님.. 감사합니다. 이젠 더 바라는 것도 없어요.
    단지 말씀처럼 건강하게 오래 사셨음 좋겠단 마음만 있답니다.
  • 시릴르 2008/10/12 23:19 # 답글

    와~ 어머니께서 굉장히 젊어보이세요^^
    다들 정말 즐거워보이네요. 항상 행복하세요^^
  • 김정수 2008/10/13 19:12 #

    시릴르님.. 그쵸? 친정엄마가 저보다 더 세련되셨어요. ㅡ.ㅡ;; 내가 기가 막 죽는다니까요.^^
  • 한스 2008/10/13 00:00 # 답글

    어머님 생신을 축하드려요..^^
    떡케익 맞죠..?? 12시에 떡 케익 보니 떡이 먹고 싶네요..ㅋ
    전 꿀떡이 좋아요..!!
  • 김정수 2008/10/13 19:13 #

    한스님.. 네. 떡케익이에요. 엄마가 떡을 워낙 좋아하신다고 말하니까 직원들이 떡케익으로 보내줬네요.
    참 맛있게 먹었습니다. 역시 한스님은 먹는 것에 일가견이..^^
  • 소마 2008/10/13 01:41 # 답글

    와아~ 어머님 생신 축하드립니다. ^^
    글에서 즐겁게 보내셨다는 느낌이 물씬 풍기네요!!^^
  • 김정수 2008/10/13 19:13 #

    소마님.. 네.. 오손도손 소박하지만 즐겁게 보내고 돌아왔습니다.^^
  • 안재형 2008/10/13 06:17 # 답글

    두 분다 정정해 보이세요!
    축하드립니다! ^^
  • 김정수 2008/10/13 19:13 #

    안재형님.. 네.. 두 분 오래오래 만수무강하셨으면 좋겠어요..^^
  • 열매맺는나무 2008/10/13 09:21 # 삭제 답글

    어머님, 아버님, 건강하고 행복하게 만수무강 하세요.
  • 김정수 2008/10/13 19:14 #

    감사합니다. 오래 건강하게 사셨으면 좋겠어요.^^
  • 귀대협 2008/10/13 13:10 # 답글

    오래오래 행복하게 사시길.
    축하드립니다^^
  • 김정수 2008/10/13 19:14 #

    감사합니다.^^ 축하해주시니 기쁘네요^^
  • 시골친척집 2008/10/13 13:44 # 삭제 답글

    칠순이라고 하기에는
    어머니가 넘 젊으세요
    다복한 가정을 두신 어머니..
    복이 넘칩니다~
  • 김정수 2008/10/13 19:14 #

    시골친척님.. 맞아요. 늘 젊게 사실려고 노력하시거든요. 옷도 그렇고.. 화장도..^^;; 저보다 훨 나으세요.
  • 지오아빠 2008/10/13 13:59 # 답글

    부모님 두 분다 건강하게
    자제분들과 손주들 모여서 식사하는 모습이 얼마나 훈훈하셨을까요
    건강하셔서 이런 자리 앞으로도 오래오래 함께 하시길...
    정수님도 잔치 치르시르라 수고하셨구요
    *지오엄마
  • 김정수 2008/10/13 19:15 #

    고마워요..^^ 손주손녀들이 오손도손 모여서 떠드는 모습도 참 보기 좋다고 하시네요.
  • 다마네기 2008/10/13 16:22 # 답글

    다복한 가정, 다정한 가족들.
    정말 부럽습니당!

    어머님 칠순, (늦었지만 ) 감축드려용~~~ ^^


    * 용석이와 용희는 크면서 더 닮아가네요. ㅋㅋㅋ
  • 김정수 2008/10/13 19:15 #

    고맙습니다. 용석이랑 용희랑 참 많이 닮아가네요^^
  • 별사탕 2008/10/13 17:13 # 삭제 답글

    좋은일 있으셨네요...^^
    늦게나마 축하드립니다. 늘~ 가정에 사랑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오늘도 해피하세요~^^
  • 김정수 2008/10/13 19:15 #

    별사탕님.. 오랫만이세요^^ 고맙습니다. 자주 뵈요.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5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