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제가 보는 어버이날. 일상 얘기들..






1. 용석이



손질하지 않은 카네이션 세송이를 들고와서 불쑥 내밀며 하는말,


"엄마랑 아빠거 그리고 하나는 할머니꺼예요.
아무래도 생화를 더 좋아하실것 같아서요.
그리고..꽃바구니는 너무 비싸서 이걸로 샀어요. 이해해 주세요."

엄마아빠거 챙기면서 할머니거를 챙기는 자상함이 귀엽고,
부족한 용돈을 아껴쓰려 꽃바구니를 안 산 변명도 귀엽다.


2. 용희



학교에서 어버이날이라고 반강제로 시킨게 뻔한 편지를 나란히
두 개 분배하듯 남편과 내게 전달(?)하는 용희.


"이거 니가 자발적으로 쓴 거 아니지?"

"아..네. 학교에서 늘 시키는 거 아시잖아요. 그리고 너무 기대마세요.
엄마랑 아빠 편지 내용 똑 같아요."

남편과 나는 토시하나 틀리지 않은 편지를 둘이서 받쳐 들고 한바탕 웃었다.
그래도 사랑하는 마음을 알기에 용희가 너무 귀엽다.


이렇게 두 아이 때문에 난 또 충분히 어버이날이 감동이었다.



ps. 그리고 난 주말에 어머니 형제.자매가 모두 올라와 열심히 기쁨조 역활을 해드렸다. ^^




덧글

  • 정으니 2006/05/10 21:09 # 답글

    어라, 스킨이 또 바뀌었어요 ^^
    아드님들이 많이 사랑스러우시겠어요!
    저는 자발적이든 자발적이 아니든 편지한통 안보내드린지
    오래되서 이거참..(엉엉~)
  • 김정수 2006/05/10 21:14 # 답글

    정으니님.. 다빈치코드 영화 티켓 준다는 곳이 있어서(나드리 스킨으로 바꿔야 한데요^^;)얼렁 바꿨답니다. 공짜에 눈에 어두워서리..히히

    정으니님의 이쁜 글씨체로 부모님께 정성스런 편지 한장 보내보세요.. 정말 감동의 물결을 장담합니다.^^
  • 산진스 2006/05/10 22:16 # 답글

    저는 전화로. 멍멍. 그 전연휴를 몽창 일만했다지 뭡니까아-
  • 정으니 2006/05/11 01:40 # 답글

    오홍~ 다빈치 코드 티켓이라니 눈이 번쩍 뜨이는군요 +_+
    글씨체가 안이뻐서 차마;;;
    그래도 생각난 김에 방학이 되기전에 편지 한 통 써서 보내드려야겠어요.
    매번 전화만 하니 못했던 말도 있을테고요.
  • luvclar 2006/05/11 08:08 # 답글

    피부 고와지시겠어요.
    스킨이 좋을 걸로 자꾸만 바뀌어서... ^-^
    아드님들,, 어쩜 이렇게 착해요?
    복 많은 엄마십니다.
  • 리이 2006/05/11 09:46 # 답글

    아~ 저두 초등학교 때 꼭 저랬었는데~
    할머니 카네이션까지 챙기고~ 세심한 면이 부러워요 ^^
  • 지연 2006/05/11 23:18 # 답글

    아이들 너무 재밌고 귀엾습니다.
    엉~뚱한 아이들의 행동에 배꼽빠지게 웃는상황이 너무나 행복해보이십니다^^
  • inner 2006/05/12 00:40 # 답글

    하하...하하...
    다빈치코드는 보셨어요.? 언제 보세요..부러워요..꼭 보시고 포스팅 올려주세여...
  • 꼬물이 2006/05/12 11:40 # 답글

    ㅎㅎㅎㅎ 아들들이 저렇게도 웃겨주는군요.
  • 김정수 2006/05/12 14:32 # 답글

    산진스님.. 전화라도 따스하게 안부를 전하셨으면 마음의 부담은 조금 더셨겠네요.^^

    정으니님.. 그러게요. 생각 잘 하셨어요.^^

    luvclar 님.. 스킨이 자주 바뀌어서 이웃분들이 헷갈리시겠어요. 에구구... 티켓에 눈이 어두워서리.. 저희 집 아이들이 참 착한편이예요.^^
  • 김정수 2006/05/12 14:34 # 답글

    리이님.. 초등땐 다들 동심으로 부모님 은혜 노래도 부르고 그랬는데.. 커가면서 부모된 도리를 오히려 챙기는 이기심만 생기니 문제입니다.ㅡ.ㅡ

    지연님.. 특히 용희가 엉뚱하죠. ^^;;

    inner님.. 다빈치코드 잼있게 읽었지요. 영화로 나온다니 기대되는 바입니다. 이번 영화는 소설원작과 영화의 스릴감을 모두 겸비했다고 하더군요.

    꼬물이님.. ㅋㅋ 그럼요~~ 그러니 기운내세요.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6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