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자신의 편에 서라. 책읽는 방(자기계발)






※남이 아닌 자신의 인생을 개발하기 위해 경계선 확립을 위한 도전과제.

1. 당신이 누구인지 알아라

잘못된 상황을 자신의 탓으로 여기지 말라.
자신과의 관계를 돈독하게 하여 다른 사람이 원하는 것 대신 자신이 원하는 것을 근거로
결정하라. 그것을 이기적인 행동으로 생각할 필요는 없다.


2. 당신에게 소중한 가치들을 규명하라.

당신에게 소중한 가치들이 무엇인지를 알아야 한다.
당신의 인생이 그 가치들을 중심으로 돌아가게 만들어야 한다.
그러한 변화를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3. 더 이상 자신의 힘을 숨기지 말라.

당신이 어떤 식으로 자신의 힘을 숨기고 있는지 알아내라.
당신의 능력과 재능 발휘를 방해하고 자긍심을 약화시키는 행동이 있을 것이다.
그런 자멸적인 행동을 중단하라.


4. 용기의 근육을 만들어라.

두려움을 당신의 동료로 이용하라.
기꺼이 위험을 감수하고 편안한 범위를 더 넓게 확장시켜라.
그렇게만 하면 당신의 인생에 진정 중요한 변화가 나타날 것이다.


5. 괜찮은 것에 만족하지 말고, 최상의 것을 추구하라.

당신의 영적인 기준을 확립하고 존중하라.
당신 자신과 인생을 위해 현명하게 선택할 수 있을 것이다.


6. 당신이 소중하게 여기는 가치를 중심으로 살아가라.

당신의 인생이 소중한 가치에 어긋나지 않게 움직일 수 있도록 행동을 보여라.


7. 더 커다란 비젼을 가져라.

당신의 삶이 다른 사람에게도 도움이 되어야 한다.
사랑하는 사람들에게도 이러한 방법을 알려주어라.
당신만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도 성공적인 인생을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라.


본문 中.




자신의 인생의 가장 큰 걸림돌은 바로 자신의 내면에 잠재되어 있는 두려움이라는
것을 깨닫게 해주는 뜨끔한 책으로써
<자신만의 용기근육>을 강화시켜줄 만한 지침서로 적격이다.

살면서 자신의 입장을 충분히 밝히지 못해서
손해보고 오해받는 일이 얼마나 많은가.
그렇게 억울한 상황은 바로 자신의 결정력과 용기 부족이 초래한 결과물이다.
남의 결정에 뒤따라가는 태도가 아닌 자신의 의지에 의해
스스로 리더하고 자신을 표현하는
멋진 인생을 설계하려면 과연 무엇부터 해야 하는지 알려주고 있다.
바로 외면의 자신과 내면의 자신의 용기경계선이 바로 그것이다.


진정한 자신의 편에서 인생을 설계하고 멋지게 결정하는 사람으로 살아 가보자.




덧글

  • 칼헬던트 2006/01/08 00:50 # 답글

    한국사회는 자신의 편에 서는 것을 이기적인 것으로 보는 관점이 있느것같습니다.
    우리나라 문화의 우리라는 말에서 느낄수있듯이 개인보다는 우리를 중시하기 때문인것 같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것을 알고 그것을 근거로 결정하지만 당신의 삶이 다른사람에게 도움이 되게 하라는 마지막 목차에서 개인의 용기도 깨우고 주위도 둘러보게 해줄수 있는책인듯한것 같군요.
    보석창고라는 말에 어울리듯 좋은 책을 많이 꾸준히 많이 소개해 주시네요.
  • D-cat 2006/01/08 13:24 # 답글

    자신의 편에 선다는 게 가장 어려운 것 같아요.
    자신이 미워질 때 있잖아요?
    저는 자신을 좀더 좋아하도록 해야겠네요.
  • 김정수 2006/01/08 17:58 # 답글

    칼헬던트님.. 반갑습니다.^^ 자신의 편에 서서 생각하는 것이 다소 이기적으로 보일 수 있으나(우리나라 정서상) 내용을 자세히 읽다보면 자신의 당당함이 주는 인생의 새로운 출발점의 자극이 된다는 점을 알 수 있었습니다. 정확히 읽으셨습니다.^^ 칭찬 감사합니다. 조금이나마 정보공유의 기회가 되었다면 저도 기쁘답니다.

    D-cat님.. 자신을 사랑하는 방법론이라해도 괜찮겠네요. 사실 그게 참 힘들지요..^^;;
  • soya 2006/01/08 21:58 # 답글

    저희 부모님이 하시는 말씀 중 '스스로를 사랑해야 남도 나를 사랑한다'는..
    다시한번 생각합니다. 나를 사랑하자 :)
  • 김정수 2006/01/09 22:23 # 답글

    soya님.. 멋진 부모님이시네요. 자신을 사랑해야 남도 나를 사랑한다.. 의미있는 말씀이시라 생각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44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